보도자료

kboat 총괄본부소개 보도자료

  • 프린트하기
  • 확대하기 축소하기

경륜경정사업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 4유형은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국민체육진흥공단, 펜싱팀 김정환 2020도쿄올림픽 동메달 획득
작성일
2021-08-04
작성자
박상협
조회수
1393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5af046f6.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506pixel, 세로 669pixel

펜싱 김정환 선수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현재) 펜싱팀 김정환 선수가 지난 242020도쿄올림픽 남자 사브르 개인전에서 한국 펜싱 첫 메달을 안겨주었다.

 

국가대표 펜싱팀의 맏형인 김정환은 1983년생(38)으로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는 것을 다시 한 번 보여줬다.

 

김정환은 일본 지바 마쿠하리 메세에서 열린 34위 결정전에서 산드로 바자제(조지아)1511로 따돌리고 동메달을 획득했다. 세계랭킹이 8단계 위인 바자제를 상대로 초반에는 고전하다 연속득점을 성공해 경기를 마무리하는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경기를 펼쳤다.

 

이로서 그는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개인전 동메달 리스트로 올림픽 펜싱 개인전에서 2회 연속 메달을 딴 최초의 선수가 됐다.

 

김정환은 준결승에서 루이지 사멜레(이탈리아)에게 1215로 아쉽게 역전패해 첫 개인전 결승 진출을 눈앞에서 놓쳤다. 공단 소속인 김정환, 구본길 선수는 오는 28일 남자 사브르 단체전에 출전한다.

 

또한 공단 다이빙팀 우하람 선수는 지난 26일 남자 싱크로나이즈드에 출전하여 7위에 머물렀다. 하지만 과거 성적이 말해주듯 앞으로 남은 경기가 기대되는 선수이다.

 

우하람은 1998년생(23)으로 2014 인천아시안게임에서 은메달 1개와 동메달 3개를 따내며 한국 다이빙의 간판선수로 자리매김했다. 이후 2016년 공단 다이빙팀에 입단하여 각종 대회에서 두각을 나타냈으며 특히 2018 자카르타-팔램방 아시안게임에서 은메달 2개와 동메달 2, 2019 FINA 다이빙 그랑프리에서 금메달 2개를 획득하며 한국의 기대주로 성장하였다.

 

우하람에게는 다음달 2일부터 출전하는 3m 스프링보드와 10m 플랫폼 경기가 아직 남아있어 좋은 성적을 기대해본다.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문서 처음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