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본부소개 홍보자료 보도자료

  • 프린트하기
  • 확대하기 축소하기

경륜경정사업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 4유형은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경륜선수와 함께하는 심판 판정 참관회 시행
작성일
2021-04-05
작성자
박병학
조회수
296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KakaoTalk_20210327_102735617.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3939pixel, 세로 2762pixel

사진 찍은 날짜: 2021년 03월 26일 오후 2:44

지난 26일 경륜 선수들이 광명 스피돔 종합 심판실을 방문해 직접 경주를 관람하고 판정 절차 등을 참관했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현재) 기금조성총괄본부는 지난 26일 광명 스피돔에서 ‘2021년 경륜선수와 함께하는 제1회 경륜 심판 판정 참관회(이하 심판 판정 참관회)’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심판 판정 절차를 공개해 투명성 강화 및 신뢰도 제고

이번 프로그램은 경륜선수들을 대상으로 심판 판정 과정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판정 절차 전반을 공개해 제도의 투명성을 강화하고 신뢰도를 제고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1차 심판 판정 참관회에는 한국경륜선수노동조합 김유승(A2 11기 전주 38) 위원장 이재일(B1 14기 일산 41) 정성훈(B1 12기 계양 40) 선수가 참여해 경륜 심판의 주요 업무를 소개받고 운영 장비와 착순 판정 원리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이어 종합 심판실에서 직접 경주를 관람한 후 합의제 판정 과정을 참관하고 착순 판정용 영상장비에 대한 설명을 들은 후 선수와 심판 상호 간에 의견을 나누며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심판 판정 참관회에 참석한 선수들은 오랫동안 경주를 뛰었지만 직접 심판 판정을 본 적은 처음이라 과정 하나하나를 유심하게 지켜보고 선수들이 보는 결승선과 착순 판정 시스템 그리고 시행체별 판정 시스템의 차이, 낙차 후 대처상황 등에 물어보았다.

 

매우 의미 있는 시간이었으며 판정에 대한 이해도 높아져...

모든 일정이 마무리된 후 심판 판정 참관회를 체험한 느낌을 물어보니 세 선수 모두 매우 의미 있는 시간이었으며 좋은 기회였다. 심판 판정 절차를 처음부터 끝까지 지켜보니 판정 결과에 대한 신뢰도가 높아졌다면서 앞으로 많은 선수들이 심판 판정 참관회에 참여해 판정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9(매월 1) 운영 예정, 회차당 5명 이내의 선수 참여 가능

한편 심판 판정 참관회는 경륜 제도·인권 혁신협의회에서 논의된 내용을 실천하기 위해 올해 처음 마련되었으며 11월까지 매월 1회 총 9회의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2회 심판 판정 참관회는 다음 달 말 진행될 예정이며 참관을 원하는 선수는 신청서를 작성해 선수 지도실에 제출하면 된다. 단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회차당 5명 이내의 선수만 참여가 가능하다.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문서 처음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