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본부소개 홍보자료 보도자료

  • 프린트하기
  • 확대하기 축소하기

경륜경정사업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 4유형은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경륜·경정, 2020년 제1차 제도·인권 혁신협의회 개최
작성일
2021-02-06
작성자
박병학
조회수
2695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REGO1180.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5171pixel, 세로 2228pixel

사진 찍은 날짜: 2021년 01월 30일 오후 13:40

<광명 스피돔에서 경륜 경주실 관계자와 한국프로사이클협회 임원진이 모여 제도·인권 혁신협의회를 가졌다>


선수, 외부 인권 전문가, 시행체가 참석해 인권보호와 소통 강화 등 노력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선수들 지원 위해 다각적 지원 검토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재기) 기금조성총괄본부는 지난달 23일과 28일 각각 광명 스피돔, 미사 경정장에서 2021년 제1차 경륜·경정 제도 인권 혁신협의회를 개최했다.

 

혁신협의회에는 경륜·경정 경주실 관계자와 한국프로사이클협회, 한국경정선수회 임원진이 참석해 지난해 회의에서 논의된 제도와 인권 관련 개선 조치 사항과 현안을 공유하고 향후 추진 방향에 대해 상호 의견을 나눴다.

특히 협의회에 경륜·경정 선수를 대표해 참석한 프로사이클협회와 경정선수회 임원진은 선수들의 안전훈련 지원 확대 검토, 선수 등급 산정 등 제도 개선 사항에 대한 의견을 전달했으며 또한 코로나19로 장기 휴장에 따라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선수들의 고충에 공감하고 향후 다각적인 지원 방안에 대해 진지한 논의를 가졌다.

 

경주기획팀 관계자는 경륜·경정 사업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한자리에 모여 앞으로 함께 손을 잡고 나가야 할 사업 방향에 대해 논의할 수 있는 좋은 시간이었다. 앞으로도 경륜·경정 선수들과 소통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자주 만들어 개선 과제를 발굴해 원활한 경주 운영을 도모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경륜·경정 제도 인권 혁신협의회는 선수, 외부 인권전문가, 경주 시행체가 참여해 선수들의 인권보호와 소통 강화를 위해 만들어졌으며 지난해에는 경주 득점 방식, 선수 복지 제도, 선수동 시설 환경 개선과 등급심사 면책기준 확대 등을 논의해 개선한 바 있다.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문서 처음으로 이동